'힐러' 박민영 섹시드레스 볼륨몸매, 지창욱 홀딱 반했다
2015. 01.05(월) 23:06
힐러 박민영 지창욱
힐러 박민영 지창욱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박민영의 밀착 레드드레스 자태에 지창욱이 반했다.

5일 밤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힐러'(극본 송지나·연출 이정섭) 9회에서는 '힐러' 입장에 선 서정후(지창욱)가 엘리베이터에 갇혀 죽음 위기에 놓인 채영신(박민영)을 구하고, 뒤늦게 현장에 달려온 김문호(유지태)가 영신을 지키기 위해 사력을 다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문호는 이후 영신을 '스타 기자'로 만들어 영신을 위험으로부터 지켜내려 했다. 영신은 그 길로 카메라맨 박봉수(지창욱)와 함게 성 접대한 김희찬 의원의 기자회견장 취재를 가게 됐다.

하지만 의원 측은 다른 질문들을 차단하기 위해 언론사들을 가려 받았고, 이에 김문호는 머리를 써서 한 고위급 인사의 자제 관련 약혼식에 영신과 봉수를 들여보내기로 했다.

문호가 힘을 썼고 영신과 봉수는 전문가들의 손으로 완벽한 드레스, 턱시도 등을 차려입게 됐다.

특히 이날 영신은 레드 드레스를 입고 볼륨 몸매와 눈부신 '여신 미모'를 과시해 봉수를 반하게 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민영 | 지창욱 | 힐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