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힐링캠프' 하정우 “놀이기구 불쾌+불편‥비행기 무서워”
2015. 01.06(화) 00:13
힐링캠프
힐링캠프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힐링캠프' 하정우가 이미지와 다른 겁쟁이 면모를 드러냈다.

5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기쁘지 아니한가’에는 두 번째 연출 영화 ‘허삼관’ 개봉을 앞둔 하정우가 2년 6개월 만에 재출연해 허심탄회한 인생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하정우는 '놀이기구를 못탄다더라'는 의혹에 대해 “어린시절 가족들과 놀이동산을 가면 즐기는 건지 불쾌한 건지 불편한 건지 어떤 감정인지 잘 몰랐다”고 답했다.

이어 “스무 살 때 여자 친구와 바이킹을 탔는데. 그때 알았다. 이건 아니다 싶었다”고 무서운 놀이기구를 타지 않는다고 인정했다.

하지만 '겁이나는 거냐 예민한 거냐?'는 성유리의 질문에는 “불편하고 불쾌한거다”고 답을 회피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렇지만 하정우는 “비행기는 무섭다. 인정한다. 많이 기도한다”라며 “그래서 부산영화제에 KTX를 타고 간다”고 털어놔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현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힐링캠프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