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홀로 연애중' 유리, 김민종에 안부 문자+자연스러운 애교 '흐뭇한 男심'
2015. 02.15(일) 07:10
나홀로 연애중 유리
나홀로 연애중 유리
[티브이데일리 조해진 기자] 유리의 어른 공경이 남심을 설레게 만들었다.

14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나홀로 연애중'에서는 소녀시대 유리와 함께하는 가상연애가 펼쳐졌다.

이날 김민종은 유리가 가상연애의 주인공이라는 말을 듣고는 "소녀시대 중 유리가 가장 좋다"고 자신의 마음을 스스럼 없이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김민종은 SM 이사로 가수 선배이자 소녀시대와 같은 소속사이기에 서로 연락처를 아는 관계인 것.

김민종은 "명절이 되고 하면 유리가 안부 문자를 보내곤 한다"며 유리와의 친분을 과시했다.

이에 출연진들은 "어른을 공경할 줄 안다"며 유리의 착한 마음 씀씀이에 감동한 듯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유리는 VCR을 통해서는 이미 자연스럽게 몸에 녹아있는 과하지 않은 애교로 가상연애의 몰입도를 높이며 남심을 설레게 하며 자신의 매력을 십분 발산했다.

[티브이데일리 조해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해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민종 | 나홀로 연애중 | 유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