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혜, 네팔지진 피해복구 위해 3천만원 기부 "조금이나마 힘 되길"
2015. 04.30(목) 09:14
박신혜 기부
박신혜 기부
[티브이데일리 박진영 기자] 박신혜가 네팔 국민들을 위해 3천만원을 기부했다.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은 30일 “2011년부터 기아대책 홍보대사로 활동중인 배우 박신혜가 지난 27일 네팔 지진 피해 지역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3천만 원을 후원했다”고 전했다.

2009년 기아대책과 네팔 봉사 활동을 다녀온 후 네팔에 아동 교육과 도서 후원을 하기도 했던 박신혜는 기부와 함께 “지진으로 가족과 친구를 잃고 큰 슬픔에 잠긴 네팔 국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면 좋겠다”는 뜻을 전했다.

박신혜 소속사 S.A.L.T.(솔트) 엔터테인먼트 역시 소속 배우의 뜻에 동참하여 네팔 지진 피해지역을 위해 1천만 원을 후원했다.

지난 해 세월호 참사에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천만 원을 기부하기도 한 박신혜는 기아대책 ‘행복한홈스쿨’과 별빛천사마을 프로젝트 후원 등을 통해 국내외 소외된 이웃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박진영 기자 news@tvdaily.co.kr/ 사진=조혜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진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