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류사회' 임지연, 유이 재벌사실 알았다 '분노와 충격'
2015. 06.23(화) 23:03
상류사회 임지연 유이
상류사회 임지연 유이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상류사회' 임지연이 유이 재벌 사실을 알았다.

23일 밤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상류사회'(극본 하명희·연출 최영훈) 6회에서는 재벌 딸 장윤하(유이)와 개천의 용 최준기(성준), 재벌 후계자 유창수(박형식)과 서민 아가씨 이지이(임지연)의 4인4색 러브스토리가 펼쳐졌다.

앞서 준기는 의도적으로 아는 기자에게 윤하의 재벌 실체를 제보했다. 이날 윤하가 푸드마켓에서 아르바이트하는 태진 퍼시픽 그룹 막내딸이라는 기사가 났고, 지이는 뒤늦게 이 사실을 기사로 접했다.

지이는 창수와 데이트하던 중 "윤하 진짜 태진그룹 딸이었구나"라며 충격을 드러냈다. 창수는 "몰랐냐? 나 윤하랑 선도 봤었다"라고 이야기했다. 지이는 재벌 자식들의 비상식적인 상황에 "다들 감정도 없냐. 어떻게 그러냐"라며 화를 벌컥 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상류사회 | 유이 | 임지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