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강탈] ‘너를 사랑한 시간’ 하지원-박탐희 첫 대면, 신경전
2015. 08.02(일) 07:04
너를 사랑한 시간
너를 사랑한 시간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하지원과 박탐희가 첫 대면부터 신경전을 펼쳤다.

1일 저녁 방송된 SBS 주말 드라마 ‘너를 사랑한 시간’에는 민지수(박탐희)가 오하나(하지원)와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차서후(윤균상)의 소속사 대표 민지수는 서후 일로 한국에 들어왔다. 첫 등장부터 서후를 압도하는 카리스마로 서후를 압박을 했다.

이후 서후의 일로 하나의 회사를 찾아온 민대표는 서후의 애인인 하나를 보고는 “차서후 프로젝트를 끝까지 혼자서 진행했다면서요”라며 “우리 서후 잘 부탁해요”라고 묘한 신경전을 펼쳤다.

이어 하나는 회사 여직원들이 수근거리는 소리를 듣게 됐다. 하나는 차서후가 외국 생활하면서 스폰서랑 스캔들이 은근히 있다는 이야기에 표정이 굳어 버렸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출처=SBS ‘너를 사랑한 시간’ 스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너를 사랑한 시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