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난 며느리' 다솜 핫팬츠에 호피셔츠, 황당 밭일패션 4종 '폭소'
2015. 08.18(화) 22:34
별난 며느리
별난 며느리
[티브이데일리 문다영 기자] '별난 며느리' 다솜이 황당 밭일패션 4종으로 웃음을 안겼다.

18일 밤 방송된 KBS2 새 월화드라마 '별난며느리'(극본 문선희·연출 이덕건 박만영) 2회에서 오인영(다솜)이 황당한 밭일 패션 4종 세트를 선보였다.

이날 오인영은 종갓집 며느리 체험 예능에 나섰다 밭일에 도전했다. 하지만 그는 핫팬츠 차림으로 등장해 가상 시어머니인 양춘자(고두심)를 경악하게 했고 결국 옷을 갈아입게 됐다.

하지만 오인영은 우아한 민트색 모자에 흰색 원피스를 입고 나오는가 하면 호피무늬 의상으로 양춘자를 거듭 경악하게 만들었다. 네 번째에서야 오인영은 펑퍼짐한 셔츠를 입고 나왔지만 하이힐은 버리지 못해 웃음을 안겼다.

'별난 며느리'는 며느리 체험이라는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된 걸그룹 멤버 오인영과 가상 시어머니가 된 종갓집 종부 양춘자의 한판 승부를 담아 낸 홈코믹명랑극이다.

[티브이데일리 문다영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문다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다솜 | 별난 며느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