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용2' 송종호, 마지막회 앞두고 종영 소감 "좋은 경험된 작품"
2015. 10.16(금) 17:15
처용2 종영 송종호
처용2 종영 송종호
[티브이데일리 강지애 기자] 케이블TV OCN ‘처용2’에 출연 중인 송종호가 마지막회를 앞두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15일 송종호는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겉으로는 그 누구보다도 정의로워 보이지만 그 이면에는 굉장한 악을 가지고 있는 두 얼굴의 검사 남민수를 연기할 수 있어 좋은 경험이었다고 생각한다”며 “새로웠고 즐겁게 촬영했다. 그동안 함께 고생한 연기자분들, 제작진분들, 그리고 시청자분들께도 감사드린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그는 “‘부탁해요, 엄마’에서 또 다른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처용2’에서 중앙지검 특수과 검사 남민수 역의 송종호는 정의로운 검사인 듯 보였으나, 흉악범들을 직접 처벌하는 비밀 조직의 숨겨진 리더였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조직이 경찰의 수사를 피할 수 있도록 정보를 흘리는 스파이였던 것.

현재 ‘처용2’에서 두 얼굴의 검사로 반전을 선보였던 송종호는 KBS2 주말드라마 ‘부탁해요, 엄마’에서 엉뚱하고 솔직한 능청남 윤상혁 역을 맡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강지애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강지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송종호 | 처용2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