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우수연기상 ' 소지섭 "신민아, 편하고 야한 밤 찍으러 가자" (KBS 연기대상)
2016. 01.01(금) 00:19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윤민 기자] 'KBS 연기대상' 소지섭이 최우수 연기상 남자 부문을 수상했다.

'2015 KBS 연기대상'이 MC 전현무와 배우 김소현, 박보검의 진행으로 31일 밤 8시 30분부터 KBS 별관 공개홀에서 열렸다.

이날 KBS2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극본 김은지·연출 김형석)의 소지섭은 최우수 연기상 남자 부문을 수상했다.

그는 "김영호 역을 맡아서 너무 행복했다. 지금도 어디선가 고생하는 드라마 스태프들에게 감사를 전하다"고 말했다.

또 소지섭은 "민아 씨 상 받은 거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극중 상대 역인 신민아가 미니시리즈 부문 여자 우수상을 수상한 것에 관한 축하를 전했다. 이어 그는 신민아에게 "다음 주가 마지막 방송인데 편하고 야한 밤 찍으러 갑시다"고 의미심장한 말을 해 관객들의 환호를 받았다.

올해 'KBS 연기대상'에는 김수현, 여진구, 곽시양, 김민수, 이원근, 오민석, 임호, 조달환, 경수진, 임세미, 윤서, 홍화리, 김지민, 문지인, 조수향, 손여은, 김향기, 조보아, 서이숙, 이미도, 김혜은, 설현, 남주혁, 성혁, 유오성, 최윤영, 김지석, 구혜선, 안재현, 한채아, 송하윤, 김슬기, 고원희, 봉태규, 서인국, 육성재, 장혁, 유진, 김민정, 김서형, 채시라, 김상중, 신소율, 강별, 간미연, 최태준, 장서희, 김민교 등의 배우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KBS 연기대상' 유력한 대상 후보로는 '프로듀사' 김수현과 차태현, '장사의 신-객주2015'의 장혁, '오 마이 비너스'의 소지섭, '착하지 않은 여자들'의 김혜자와 채시라 등이 거론됐다. 특히 '프로듀사' 김수현은 앞서 열린 '2015 APAN 스타 어워즈 시상식'과 '2015 코리아드라마어워즈'에서 대상을 수상한 바 있어 이번에도 트로피를 거머쥘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티브이데일리 이윤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윤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