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림학교' 이현우 이홍빈, 서로 목숨 구하고 부쩍 친밀 '브로맨스' 탄생
2016. 01.19(화) 22:09
무림학교
무림학교
[티브이데일리 문다영 기자] '무림학교' 이현우와 이홍빈이 부쩍 가까워졌다.

19일 밤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무림학교'(극본 김현희·연출 이소연) 4회에서 숲 속에서 맹수를 만난 윤시우(이현우)가 왕치앙(이홍빈)의 도움을 받게 됐다.

맹수와 대치한 윤시우는 어쩔 줄 몰라 했지만 떨어져 있던 왕치앙이 등장, 나뭇가지를 들고 윤시우를 구하려 했다. 왕치앙이 시간을 버는 사이 윤시우는 나무 위로 올라갔고 왕치앙도 나무 위로 몸을 피하며 목숨을 구했다.

왕치앙은 "고맙다"는 윤시우에게 "너도 나 구해줬으니 퉁치자"고 투덜댔다. 이에 윤시우는 "대충 넘어가려 했더니 그렇게 티를 내냐"고 웃었고 왕치앙은 "너도 웃을 줄 아냐"고 말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보였다.

'무림학교'는 취업과 스펙 쌓기가 목적이 아닌, 정직, 신의, 생존, 희생, 소통, 관계 등 사회에 나아가 세상에 맞설 수 있는 덕목을 가르치는 동시에 특별한 인생 교육을 깨우쳐가는 과정을 그린 글로벌 청춘액션드라마다.

[티브이데일리 문다영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문다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무림학교 | 이현우 | 이홍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