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생존한 장근석 기억상실증, 소금밭 노예됐다
2016. 04.12(화) 22:13
대박 장근석 여진구 임지연
대박 장근석 여진구 임지연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대박' 생존한 장근석이 기억상실증에 걸렸다.

12일 밤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대박'(극본 권순규•연출 남건) 6회에서는 앞서 이인좌(전광렬)과 목숨을 건 도박을 펼치며 낭떠러지에서 떨어진 백대길(장근석)이 기적처럼 생존한 모습이 그려졌다.

강물의 물살에 휩쓸려 어딘가로 떠내려 간 대길을 찾아낸 것은 투전방 여주인 홍매(윤지혜)였다. 홍매는 백대길이 당분간 한양에 못 올라오게 하려고 동네의 악명 높은 시정잡배에게 백대길을 엽전 닷냥을 받고 노예로 넘겼다.

백대길은 사지가 완전히 부러져버린 상태였고 겨우 의원의 치료를 받고 정신을 차렸다. 하지만 대길은 이미 앞선 기억을 잃은 상태였다. 기억상실증에 걸려 모든 것을 잃은 숙종(최민수)의 첫째 아들, 잊혀진 왕자이자 풍운아 대길은 과연 자신의 출신과 인생을 찾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대박 | 여진구 | 장근석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