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원 "좋은 연기 위해 하나뿐인 경험 꼭 필요"(올드스쿨)
2016. 04.15(금) 16:35
'올드스쿨' 박상원
[티브이데일리 윤소원 기자] 배우 박상원이 배우에게 꼭 필요한 경험에 대해 말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이하 '올드스쿨')의 코너 '스타탐구생활'에는 박상원이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DJ 김창렬은 박상원에게 "'내딸 금사월'에서 열연하셨다. 드라마가 끝나고 요즘은 어떻게 지내시냐"고 물었다.

이에 박상원은 "요즘은 학교에 (강의를) 나가고, 일반적인 일상 생활을 하고 있다. 드라마는 잠시 쉬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김창렬이 "엄홍길 대장님과 4월에 히말라야를 간다고 들었다"고 말하자, 그는 "다음 주에 에베레스트에 간다. 병원 준공도하고 에베레스트 중간까지 다녀올 생각이다"며 웃었다.

쉬는 시간 동안 이런 일들을 하는 이유에 대해 박상원은 "경험과 도전은 연기자에게 정말 중요한 것 같다. 어디서든 이런 활동들이 정말 많이 도움을 준다. 이 세상에 하나 밖에 없는 경험들을 몸에 익혀놓으면 연기를 할때 표현하는 수단이 된다"라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윤소원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윤소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내딸 금사월 | 박상원 | 올드스쿨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