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터' 강지환, 진백림 손잡고 정보석 물 먹였다…통쾌반전
2016. 04.18(월) 23:11
몬스터
몬스터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몬스터'에서 강지환이 진백림과 손을 잡고 정보석을 물 먹였다.

18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몬스터'(극본 장영철·연출 주성우) 7회에서 강기탄(강지환)은 도건우(박기웅)의 배신으로 마이클창(진백림)의 손에 죽을 위기를 맞았다.

그러나 강기탄은 “너도 속은거야. 만약 날 믿지 않으면 너도 파멸이야”라며 도건우가 도도그룹의 진짜 스파이고 자신은 그룹에 이용을 당했을 뿐이라고 항변했다.

강기탄은 “도도그룹에 복수하긴 위해선 너와 손을 잡아야 한다”면서 “도건우를 이용해서 널 잡으려는 변일재란 자가 내 부모를 죽였다”고 털어놨다.

이어 강기탄은 “날 이용하면 도도그룹에 치명타를 먹일 수 있다. 나또한 간절히 원하는 일이다”라며 마이클창에게 손을 내밀었다.

이후 마이클창은 위조공장을 알아내기 위해 찾아온 도건우와 변일재 등 도도그룹 사람들을 위폐범으로 몰아 공안에 체포당하게 만들었다.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현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몬스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