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터' 박기웅, 성유리-강지환 포옹에 씁쓸표정…질투?
2016. 04.26(화) 22:19
몬스터
몬스터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몬스터' 박기웅이 성유리와 강지환의 친분에 묘한 질투를 드러냈다.

26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몬스터'(극본 장영철·연출 주성우) 10회에서 강기탄(강지환)은 병원비가 필요하다는 오수연(성유리)에게 돈 200만원을 빌려줬다.

이에 오수연은 “고마워 기탄아. 멋진 녀석”이라며 그를 와락 끌어안고 좋아했다.

오수연은 “누가 본다. 놔라”는 강기탄의 말에도 가슴팍에서 떨어지지 않고 매달렸다.

한편 도건우(박기웅)는 두 사람의 화기애애한 모습을 보며 기분 나쁜 표정을 지어 눈길을 끌었다.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현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몬스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