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이웃사이다' 윤정수, 홍윤화 소개팅 제안에 "개그우먼은 이제 그만"
2016. 07.14(목) 18:27
이웃사이다
이웃사이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개그맨 윤정수가 홍윤화의 개그우먼 소개팅 제안에 발끈하며 이를 강하게 거부했다.

최근 진행된 KBS1 예능프로그램 '이웃사이다' 촬영 현장에서 출연진들은 아파트 공동체에 대해 대화를 나누며 각자 어떤 공동체를 만들고 싶은지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혜정은 이웃끼리 함께 밥을 같이 지어 먹는 공동 밥상을 제안하였고, 홍윤화는 이웃들과 함께 텃밭을 가꾸는 텃밭 모임을 만들고 싶다는 마음을 내비치는 등 MC들은 다양한 공동체 모임에 대한 아이디어를 내놨다.

이때 남자 MC들 중 유일한 유부남인 강승화 아나운서는 "아이를 계획 중이라 부모들이 함께 모이는 공동육아 공동체에 관심이 많다"고 털어놓으며, 다른 MC들을 향해 "장가들 안 가시나? 함께 공동육아 하자"고 말했다.

이에 윤정수는 "결혼을 해야 아이를 낳지 않느냐, 주변 여자 아나운서 없냐"며 여자 아나운서에 대한 호감과 관심을 드러냈다.

그러자 홍윤화가 "내 주변에 개그우먼이 많다. 내가 여자 소개해주겠다"고 윤정수의 소개팅을 제안했다. 이 말을 들은 윤정수는 발끈하며 "개그우먼은 내 주변에도 많다"며 버럭 했다. 이어 "심지어 지금 내 가상 아내도 개그우먼"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윤정수는 "개그우먼은 김숙 하나로 족하다"고 덧붙여 현장에 있던 사람들을 폭소케 했다.

현재 윤정수는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님과 함께2-최고의 사랑'에서 가상부부로 김숙과 함께 출연하며 뜨거운 인기를 구사해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오는 16일 저녁 7시 10분 방송.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윤정수 | 이웃사이다 | 홍윤화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