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가화만사성' 윤진이, 폭 넓은 연기로 완성한 존재감
2016. 08.19(금) 07:48
윤진이
윤진이
[티브이데일리 강지애 기자] 배우 윤진이가 ‘가화만사성’을 통해 폭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완성시켰다.

최근 윤진이는 MBC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극본 조은정·연출 이동윤)에서 얄미움의 정석 주세리 역을 맡아 연기했다. 그는 짧지만 임팩트 있는 첫 등장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회차가 진행될수록 세리 캐릭터를 실감나게 표현하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상승시켰다.

윤진이는 50부작이라는 긴 호흡동안 애교로 똘똘 뭉친 모습부터 얄미운 모습, 독한 모습 등 변화무쌍한 연기를 펼치며, 자신의 존재감을 시청자들에게 각인시켰다. 특히 39회에서 꽁꽁 숨겨뒀던 속마음을 내비치며 굵은 눈물을 뚝뚝 흘리는 장면은 시선을 사로잡았다.

연기 뿐만 아니라 윤진이의 패션도 큰 관심을 모았다. 윤진이는 다채로운 색깔의 의상과 패션 아이템을 소화해 시청자들에게 또 다른 볼거리를 선사했다.

윤진이는 드라마 ‘신사의 품격’에서 임메아리 역으로 데뷔, 통통 튀는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천명 : 조선판 도망자 이야기’를 통해 첫 사극에 도전, 새로운 연기 변신에 나섰다. 또한 tvN ‘응답하라 1994’, SBS ‘괜찮아, 사랑이야’, KBS 2TV ‘연애의 발견’ 등에서 안정적이고 섬세한 감정 연기로 많은 호평을 받았다.

이렇듯 윤진이는 어떤 캐릭터를 맡든 극중 역할에 몰입하고 자연스럽게 녹아든 연기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배우로서 내공을 차곡차곡 쌓아가고 있는 윤진이가 보여줄 새 캐릭터와 연기에 기대감을 모은다.

[티브이데일리 강지애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킹콩엔터테인먼트, 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강지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가화만사성 | 윤진이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