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TV온에어] '아이돌 요리왕' 1대 황광희 우승, 김소희 셰프까지 극찬한 떡갈비
2016. 09.14(수) 19:43
아이돌 요리왕 황광희 떡갈비, 소유, 육성재, 김소희 셰프
아이돌 요리왕 황광희 떡갈비, 소유, 육성재, 김소희 셰프
[티브이데일리 윤혜영 기자] 황광희가 초대 '아이돌 요리왕'에 등극했다.

14일 방송된 MBC 추석특집 '아이돌 요리왕'에서는 217명의 아이돌 참가자들의 예선전을 거쳐 올라온 본선 진출자 8인의 경연 본선과 최종 3인의 결승전이 공개됐다.

달걀 수란, 지단 부치기 미션을 통과한 8팀은 EXID 솔지·혜린 팀, B1A4 산들·오마이걸 유아 팀, 비투비 육성재·서은광 팀, 제국의아이들 황광희·I.B.I 한혜리 팀, AOA 초아·혜정 팀, 강남·딘딘 팀, 미쓰에이 페이·트와이스 다현 팀, 씨스타 소유·우주소녀 다영 팀이다.



본선 주제는 명절날, 부모님을 위한 국산 돼지고기 요리로 제한 시간은 60분, 먼저 요리를 마친 대로 시식에 들어간다.

김소희 셰프는 돼지고기 잡내 잡기를, 이연복 셰프는 모양보다도 맛을 중시했다.

요리 도중 10분간 보조 셰프가 요리하는 미션까지 거친 뒤 팀들은 요리를 하나 둘 완성하기 시작했다.

강남의 김치 탕수육 빠네 오돌뼈가 가장 먼저 끝났다. 이어 육성재의 고추 잡채 토르티야, 솔지의 벌집 삼겹살 스테이크, 산들의 크림소스 마늘돼지 김치 두루치기, 황광희의 돼지고기 양배추 롤, 소유의 차슈 덮밥, 페이의 돼지 등갈비 튀김, 초아의 밀푀유 나베 순으로 요리가 완성됐다.

심사위원들의 거침없는 혹평과 호평 속에 결과는 꼴찌가 산들, 1등이 황광희였다. 2위는 육성재, 3등이 소유로 상위 3팀이 결승전에 진출했다.

결승전은 '나의 시그니처 요리'였다.

히든 미션으로 제작진이 제시한 재료 하나씩 넣기였다. 황광희는 곶감을, 육성재는 호박, 소유는 대추를 넣게 됐다.

소유의 해물 카르보나라 파스타 떡볶이가 가장 먼저 완성됐다. 연예인 판정단은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연복 역시 "일반 레스토랑에서 나와도 될 것 같다"고 했지만 김소희 셰프는 "면이 너무 빨리 삶아졌다. 파스타 하는 사람은 이렇게 먹으면 안된다. 그에 비해 오징어는 너무 잘 됐다. 파마산 치즈가 눅눅한 것도 아쉽다. 근데 실력 많이 늘었네"라고 평가했다.

황광희는 떡갈비, 백김치 해산물 냉채를 준비했다. 연예인 판정단은 "떡갈비 전문집보다 더 맛있다"며 깜짝 놀라했고 김소희 셰프는 "대체적으로 좋았다. 공이 들어갔고 요리하는 방법을 안다. 너무 한꺼번에 많은 걸 하려고 했다"고 전했다.

육성재는 육개장 파스타, 호박죽을 만들었다. 산들은 "강냉이 느낌이 났다. 아무 생각 없이 계속 들어간다"고 했고 김소희 셰프는 "호박죽이 간이 잘됐다. 파스타는 창작력에서 점수를 많이 줬다. 고사리 맛이 씁쓸한 게 건강한 느낌이다. 다만 면을 일찍 삶아 퍼졌다"고 평했다.

전문가 70%, 연예인 30%을 합산해 순위를 매겼다. 3위는 87.49점의 육성재, 2위 89.02점의 소유, 1위는 92.61점의 황광희였다.

[티브이데일리 윤혜영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윤혜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이돌요리왕 | 육성재 | 황광희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