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밀정' 송강호,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 수상
2016. 10.18(화) 09:52
송강호,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
송강호,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송강호가 제6회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을 수상한다.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이 주최하고 오는 25일 오후 서울 중구 명보아트홀에서 열리는 제6회 아름다운예술인상 심사위원회는 18일 올해 대상 수상자로 영화 '밀정'(감독 김지운)에 출연한 송강호를 선정했다.

올해 아름다운예술인상은 연극예술인상 부문에 연극 배우 정진각, 영화예술인상 부문에 윤가은 감독, 그리고 아름다운예술인상 부문에 가수와 연기자로 활동하는 션 정혜영 부부를 선정했다.

아름다운예술인상은 지난 한 해 가장 뛰어난 활동 업적을 남긴 영화와 연극 예술인과 기부활동 등 선행으로 귀감이 되는 예술인을 선정, 총 1억 원의 시상금(대상 4천만 원, 부문상 각 2천만 원)과 함께 상패를 수여한다. 지난해는 대상에 영화 '국제시장'을 연출한 윤제균 감독, 각 부문상에 연극인 고선웅, 영화배우 남궁원과 유아인이 선정됐다. 올해도 대상 본선 심사를 비롯해 주요 부문상 심사는 언론계 대중문화 담당 중견 언론인들이 추천 형식으로 심사에 참여했다.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의 송강호 영화배우는 지난 1996년 영화 '돼지가 우물에 빠진 날'을 시작으로 20년 동안 '살인의 추억' '공동경비구역 JSA' '괴물' '설국열차' '변호인' '사도' 등 30여 작품을 통해 뛰어난 연기자로서의 역량을 평가 받았다. 특히 올해 출연한 '밀정'을 통해 많은 관객들의 호평을 받아 주연 영화로만 1억 관객의 기록을 남겨 주목을 받았다.

연극예술인상 부문의 정진각은 1975년 '마의 태자'로 무대에 올라 '아프리카' '도라지' '백마강 달밤에' '템페스트' 등에 출연하며 40여 년간 연기활동을 해왔다. 올해 원로연극제에서 '태'의 신숙주 역으로 많은 관객들에게 여전히 건재한 연기예술인의 열정을 보여줬다.

영화예술인상의 윤가은 감독은 2012년 단편영화 '손님'으로 클레르몽페랑 국제단편영화제에서 대상을 받는 등 국내외 단편영화제에서 연출 역량을 평가 받은 뒤 올해 장편 '우리들'을 통해 아이들의 심리세계를 깊이 있게 그려내 미래가 기대되는 신인 영화작가로 주목을 받았다.

한편 올해부터 아름다운예술인상 공로예술인상 부문은 시상 성격이 바뀌어 이웃과 사회를 위해 선행을 베푸는 대중문화 분야 예술인에게 시상식 명칭을 그대로 수여하는 부문상이 됐다. 이에 꾸준히 기부 활동을 실천해온 가수, 연기인 부부 션 정혜영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또한 이날 시상식 이후에는 명보아트홀 광장에서 신영균 설립자 부조 설치 헌정행사와 지난해 대상 수상자인 윤제균 감독, 남궁원, 고선웅 연출이 참석한 가운데 제5회 수상자 핸드프린팅 설치 기념행사가 열린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티브이데일리 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송강호 | 아름다운예술인상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