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박보검, 김유정과 여전히 달달 "혹시 인형? 잘 챙겨달라"
2016. 11.13(일) 18:45
1박2일 김유정 박보검
1박2일 김유정 박보검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1박2일' 박보검과 김유정이 달달함을 자아냈다.

13일 저녁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3'(이하 '1박2일')는 낭랑 18세 배우 김유정과 함께 떠나는 폭소만발 좌충우돌 수학여행 '있잖아요~ 유정이에요'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차태현은 김유정과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호흡을 맞췄던 박보검에게 영상 통화를 연결했다. 앞서 박보검은 '1박2일'에 출연해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바 있다.

박보검은 자신의 근황을 밝히면서 영상 속 김유정을 발견하고는 "혹시 인형인가요? 예쁘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여전히 달달한 두 사람이었다.

이어 박보검은 "유정이 혼자 하는 거죠? 꼭 봐야겠다"면서 "유정이 잘 챙겨주세요"라고 당부해 주위를 부럽케 했다. 그런 박보검의 모습에 김유정은 "고생해요"라며 손을 흔들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1박2일 | 김유정 | 박보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