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마지막날 고속도로 교통상황, '부산→서울 5시간20분' 막바지 정체
2017. 01.30(월) 11:51
고속도로 교통상황
고속도로 교통상황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설 연휴 마지막 날인 30일 막바지 귀경객으로 인한 고속도로 정체가 빚어지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45분 현재 전국 고속도로 142.6km 구간에서 정체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은 죽암휴게소~남청주나들목, 청주분기점~남이분기점 등 총 17.2km 구간에서 차량들이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 서울 방향은 서김제나들목~동군산나들목, 홍성휴게소~홍성나들목, 소하분기점~금천나들목이 정체 구간이다.

중부내륙고속도로 양평방향과 영동고속도로 인천방향, 중앙고속도로 춘천방향 등에서도 차량들이 거북이 걸음을 하고 있다.

하행선은 대체로 차량 소통이 원활한 편이다.

이날 정오 기준 전국 주요지역에서 승용차로 출발해 서울까지 걸리는 시간은 강릉 3시간10분, 대전 2시간30분, 울산 5시간36분, 부산 5시간20분, 광주 4시간40분, 대구 4시간28분 등이다.

도로공사 측은 이날 정오부터 오후 1시께 정체가 절정에 이르다가 오후 8~9시가 되어서야 해소될 것으로 내다봤다.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출처=로드플러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현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고속도로교통상황 | 설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