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면산터널, 3월 1일부터 하이패스 운영 개시…통행료 2500원
2017. 02.28(화) 10:53
우면산터널
우면산터널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서울시는 오는 3월 1일 0시부터 우면산터널에서 하이패스 시스템 운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우면산터널을 이용하는 시민들은 하이패스 차로를 무정차로 통과할 수 있게 되어 요금소 통과시간이 단축될 전망이다.

유인 요금소에서 통행료 징수에 소요되는 시간은 1대당 평균 8초로 1개 차로에서 시간당 340대를 처리할 수 있다. 하이패스 시스템 이용시 무정차 이용이 가능하여 시간당 1,107대 처리가 가능한 것으로 분석되어 정체 해소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우면산터널은 상․하행 각 5개 차로로 총 10개 차로가 운영 중이며 하이패스 차로는 상․하행 각 2개 차로씩 설치, 총 4개 차로에서 운영된다. 전국고속도로에 설치된 하이패스와 동일한 시스템으로, 기존 하이패스 단말기를 그대로 사용하면 되고 통행료는 기존과 동일한 2,500원이다.

또한, 하이패스 차로 외의 일반 차로는 기존과 동일한 요금소 징수 방식이며, 기존에 사용하였던 티머니, 선후불 교통카드 외에 하이패스 카드도 이용이 가능하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하이패스 개통으로 대기시간이 단축됨으로써 우면산터널의 차량 정체 해소와 에너지 절감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김현경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출처=서울시]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현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국내화제 | 서울시 | 우면산터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