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온시우·이국주 악플 저격 후폭풍, 게시글 삭제vs노이즈 마케팅 의혹
2017. 03.20(월) 09:53
온시우 이국주 악플 저격
온시우 이국주 악플 저격
[티브이데일리 윤혜영 기자] 배우 온시우가 개그우먼 이국주를 공개적으로 저격하면서 후폭풍이 일고 있다.

이국주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네 되게 잘생겼나 봐. 너네가 100억 줘도 나도 너네랑 안 해. 슬리피 걱정하기 전에 너네 걱정해. 미안하지만 다 캡처하고 있다"라며 "(슬리피) 오빠 팬분들 걱정하지 마세요. 저 상처 안 받아요. 근데 가만히 있지는 않을 것임. 기대해도 좋아요"라는 글과 함께 악플을 캡처해 올리며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해당 글에 온시우는 "댓글로 조롱당하니까 기분나쁜가요? 당신이 공개석상에서 성희롱한 남자연예인들 어땠을까요? 대놓고 화낼 수도 없게 만드는 자리에서 씁쓸히 웃고 넘어갔을 그 상황. 이미 고소 열 번은 당하고도 남았을 일인데 부끄러운 줄이나 아시길"이라는 댓글을 달았다.



이국주가 앞서 여러 방송에서 남자 연예인들에게 기습 스킨십을 하는 등의 거침없는 행동들을 지적한 것.

이 상황이 알려지면서 누리꾼들은 갑론을박을 벌였고, 결국 이국주는 해당 게시글을 삭제했다.

반면 온시우는 배우란 사실이 알려지며 뜻밖에 유명세를 치르고 있다.

온시우는 1990년생으로 호원대학교 방송연기과를 졸업한 후 연극 '연애특강', 영화 '그렌델' '몽마' 등에 단역으로 출연했다. 하지만 아직까지 대중에 인상에 남을 큰 배역은 맡지 못한 것이 사실. 출연 예정인 작품도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번 사태로 온시우는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랐고, 그의 SNS 사진이나 이력 등이 회자되며 '노이즈마케팅' 의혹까지 제기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윤혜영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온시우 인스타그램, 이국주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윤혜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온시우 | 이국주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