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외부자들' 안희정 출연, "누구도 법 앞에 특권 있을 수 없다"
2017. 03.21(화) 10:46
외부자들 안희정
외부자들 안희정
[티브이데일리 장수정 인턴기자] 충남도지사 안희정이 '외부자들'에 출연해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면권에 대한 견해를 밝힌다.

21일 밤 11시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예능프로그램 '외부자들'에는 안희정이 대선주자 청문회 두 번째 주자로 나선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안희정은 이재명 성남시장이 주장하고 있는 박근혜 전 대통령,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에 대한 사면불가 방침 공동 천명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그는 "수사 착수 중인데 사면을 얘기하는 게 이르다"며 선을 그었다. 그러면서도 그는 "그 누구도 법 앞에 특권이 있을 수 없다. 잘못했으면 처벌받아야 한다"고 의견을 피력했다.



이어 안희정은 사면권 사용에 대한 견해를 밝혔다. 그는 "정치적으로 용서와 타협을 위해 사면권을 써서는 안 된다"며 "과거 임금의 은전권처럼 사용되는 사면권은 없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안희정은 MC 남희석을 비롯해 논객으로 출연한 진중권 교수와 정봉주 전 의원, 전여옥 전 의원, 안형환 전 의원과 함께 자신의 소신에 대해 깊이 있는 이야기를 나눴다.

[티브이데일리 장수정 인턴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채널A]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장수정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안희정 | 외부자들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