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강탈] ‘아버지가 이상해’ 정소민, 이미도에게 “예전처럼 입 닫고 있지 않을 거야”
2017. 04.17(월) 07:00
아버지가 이상해
아버지가 이상해
[티브이데일리 노한솔 기자] ‘아버지가 이상해’ 정소민이 이미도에게 정면으로 부딪혔다.

16일 저녁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연출 이재상) 14회에서 변미영(정소민)은 김유주(이미도)를 옥상으로 불러냈다.

이날 유주는 사진의 과거 미영을 놀렸던 것에 대해 “다 너 잘 되라고 한 말이야. 그래서 너 살 뺐잖아”라며 어설픈 변명을 해댔다.

이에 미영은 소리를 지르며 “어설프게 넘어가려 하지마”라며 “예전처럼 입 꾹 닫고 있지 않을거야”라고 자리를 떴다.

뒤따라간 유주가 “니가 말한다고 뭐가 달라질 것 같아?”라고 말하자 미영은 “우리 오빠 힘들어지겠지. 너도 같이 힘들어질 거야”라며 “너 이 결혼 쉽게 못해”라고 유주를 똑바로 바라봤다.

유주가 “내가 뭘 어째야 하는데”라고 되묻자 미영은 “내가 원하는 거? 너랑 가족이 되지 않는 거. 너가 우리 오빠랑 결혼하지 않는 거”라며 “그렇게 해줄 수 있어? 없지. 그럼 사과해 나한테. 정식으로”라고 당당하게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노한솔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노한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버지가 이상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