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다시 첫사랑’ 윤채성 “김승수, 첫 대본 리딩 때부터 잘 챙겨줬다”
2017. 04.21(금) 16:56
윤채성
윤채성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다시 첫사랑’ 윤채성이 다소 사이가 어색한 형제로 호흡을 맞춘 배우 김승수가 실제로는 따뜻한 선배였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윤채성은 최근 진행된 티브이데일리와의 인터뷰에서 KBS2 일일드라마 ‘다시 첫사랑’(극본 박필주•연출 윤창범) 촬영 비하인드와 함께 촬영했던 동료 배우들에 대해 이야기했다.

윤채성은 해당 드라마에서 LK그룹의 둘째 아들이자 차도윤(김승수)의 이복 동생 차태윤 역을 맡았다. 그는 “’가족의 비밀’이라는 드라마를 같이 했었다”며 형제로 호흡을 맞춘 김승수와의 인연을 밝혔다.



윤채성은 김승수에 대한 극찬을 이어갔다. 그는 “첫 대본 리딩 때부터 정말 잘 챙겨주셨다”며 “또래인 배우들이 많이 없는 현장이어서 어색할 수 있었는데, 먼저 내게 밝게 인사해주셨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더불어 윤채성은 “신인 배우라서 주위에서 조언해주시는 분들이 많았는데, 가끔씩은 조언해주시는 것들이 서로 달라서 헷갈릴 때가 있었다. 김승수 선배님이 그럴 때마다 ‘네가 해석했던 대로 자신감 있게 해라’고 말씀해주신 적이 있다”며 따뜻하게 자신을 챙겨준 김승수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뿐만 아니라 윤채성은 김승수가 해준 조언 중 가장 인상 깊었던 것으로 “열심히 하는 자세를 잃지 말고 해야 된다”는 말을 꼽았다. 그는 김승수의 조언이 진심으로 와 닿았다며, 김승수를 향한 애정 어린 마음을 드러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신정헌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승수 | 다시 첫사랑 | 윤채성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