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엠마 왓슨, ‘미녀와 야수’로 최우수 배우상 수상
2017. 05.08(월) 13:03
엠마 왓슨
엠마 왓슨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배우 엠마 왓슨이 ‘미녀와 야수’로 최고 배우상을 수상했다.

7일(현지시각) 미국 LA에 위치한 슈라인 오디토리엄에서 ‘MTV MOVIE & TV AWARDS’가 진행됐다. 엠마 왓슨은 남녀 배우들을 통틀어 최우수 배우상을 받았다.

엠마 왓슨은 “성에 따라 후보자를 분리하지 않는 역사상 최초의 연기상은 우리가 인간의 경험을 어떻게 인식하는지 말해준다”며 “연기에 대한 성 없는 상을 만든 MTV가 모든 사람들에게 의미하는 바가 크다. 두 가지 범주로 구분할 필요가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이어 “벨이 대표하는 사람들을 위해 상을 받은 것 같다”며 “동화 속 마을 사람들은 벨이 세상을 보았던 방식보다 더 작게 바라보고 그를 위한 기회가 줄어들었다고 믿게 하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동명의 동화를 원작으로 한 ‘미녀와 야수’는 벨과 야수의 사랑을 그린 뮤지컬 실사 영화로 현재까지 1조 원이 넘는 수익을 기록 중이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미녀와 야수' 포스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미녀와 야수 | 엠마 왓슨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