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강탈] ‘도둑놈 도둑님’ 지현우 “서주현, 나에게 빠지게 만들겠다”
2017. 06.26(월) 07:20
도둑놈 도둑님
도둑놈 도둑님
[티브이데일리 장수정 기자] ‘도둑놈 도둑님’에서 지현우가 서주현에 대한 마음을 솔직하게 말했다.

25일 밤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도둑놈 도둑님’(극본 손영목‧연출 오경훈)에서 장돌목(지현우)과 아빠 장판수(안길강)는 잠자리에 들기 전 대화를 나눴다.

장판수는 “너 강소주 좋아하냐”고 입을 열었다. 이에 장돌목은 “너무 티 나냐”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에 장판수는 어떻게 모를 수 있냐고 답했고 장돌목은 “아빠도 아는 걸 강소주는 왜 모르냐”고 속상해했다.

장판수는 “소주가 모르는 거냐. 그럼 소주는 너 안 좋아하냐”고 질문했다. 장돌목은 “좋아하는 사람이 있다더라”고 답하며 아쉬워했다.

이에 장판수가 과거 이야기를 꺼냈다. 그는 “소주가 너 좋아할 때 잡았어야 했다”며 “생일 너랑 보내려고 집에도 안 가고 생일상 준비했었다”고 말했다. 이어 “기분 내라고 친구 만나러 내보냈더니 비를 쫄딱 맞고 들어왔었다”고 말해 장돌목을 마음 아프게 했다.

그는 장돌목에게 이제 어떻게 할 것이냐고 질문을 던졌다. 장돌목은 “강소주가 나에게 빠지게 만들겠다”고 의지를 표했다. 장판수는 자신이 도와주겠다고 말하며 응원을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장수정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장수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도둑놈 도둑님 | 안길강 | 지현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