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청년경찰’ 박서준 “강하늘 군입대, 어떤 미담 만들까 궁금”
2017. 07.17(월) 12:15
강하늘
강하늘
[티브이데일리 노한솔 기자] ‘청년경찰’ 배우 강하늘이 군입대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영화 ‘청년경찰’(감독 김주환·제작 무비락) 제작보고회가 17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김주환 감독을 비롯 배우 박서준, 강하늘이 함께했다.

‘청년경찰’은 믿을 것이라곤 전공 서적과 젊음뿐인 두 경찰대생이 눈앞에서 목격한 납치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청춘 수사 액션물이다.



이날 강하늘은 군입대에 대한 질문에 “큰 감정은 없다”고 답했다. 그는 머리를 짧게 잘라야 하는 것에 대해서도 “다른 영화지만 ‘동주’ ‘재심’에서도 머리를 깎은 적이 있다”며 대수롭지 않은 듯 말했다. 이어 강하늘은 “짧은 머리를 좋아한다”며 “세수를 넓게 하면 된다”고 짧은 머리에 대한 장점을 덧붙였다.

제대를 하고 성공적인 복귀를 한 박서준은 군입대를 앞둔 강하늘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강하늘 씨가 군대를 좀 더 일찍 가려고 했는데 영화 홍보를 위해 조금 미루겠다고 하더라. 어려운 선택이었을텐데 (감사하다)”고 감사함을 표했다.

그러면서도 박서준은 “과연 강하늘 씨가 군대에서 어떤 미담을 보여줄까 기대된다”고 말해 강하늘을 당황시켰다. 이에 강하늘은 “최고 무서운 고참이 돼서 나오겠다. 열심히 하겠다”고 답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청년경찰’은 다음 달 9일 개봉된다.

[티브이데일리 노한솔 기자 news@tvdail.co.kr / 사진=신정헌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노한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