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식약처, 액체질소 잔류 식품 판매금지 ‘용가리 과자’ 규제
2017. 08.09(수) 20:02
액체질소 잔류 식품 판매금지
액체질소 잔류 식품 판매금지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액체질소 잔류 식품의 판매금지가 금지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9일 초등학생이 액체질소가 든 과자를 먹고 위에 구멍이 뚫리는 상해를 입은 사건과 관련해 액체질소 안전관리 대책을 국무총리에게 보고했다고 밝혔다.

세부 대책은 액체질소 잔류 식품 판매 금지 및 위반시 처벌 강화, 휴가지 등에서의 일시적 영업행위에 대한 지도, 단속 및 실품접객업자 교육 강화, 빙초산, 이산화탄소 등 식품첨가물 사용 실태 조사 등이다.



식품첨가물로 허가된 액체질소는 과자 등에 포장용 충전재로 쓰이거나 음식점 등에서 음식 조리용이나 재료 보관용으로 사용된다. 직접 섭취하거나 피부에 접촉하는 경우 동상, 화상 등을 일으킬 수 있어 취급상 주의가 요구된다.

앞서 지난 1일 충남 천안시에서 한 초등학생이 일명 용가리 과자를 먹은 뒤 위에 5cm 크기의 구멍이 뚫리는 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 출처 = YTN 방송화면 캡처 ]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