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의 휴일’ 정상훈 “임창정·공형진, ‘품위있는그녀’ 촬영 잘 이해해줘” (V라이브)
2017. 08.29(화) 21:31
로마의 휴일 임창정 정상훈 공형진
로마의 휴일 임창정 정상훈 공형진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로마의 휴일’의 코믹 명품 배우 임창정, 공형진, 정상훈이 끈끈한 팀워크로 서로를 격려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29일 오후 9시 네이버에서 생중계된 영화 '로마의 휴일'(감독 이덕희) 무비토크 라이브에는 이덕희 감독과 배우 임창정, 공형진, 정상훈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이덕희 감독은 “세 분이 최고의 궁합이라고 하시잖냐. 정말 만족한다”라며 코미디 연기의 대가인 세 사람의 호흡에 만족감을 표출했다.

임창정은 “지분율로 따지면 정상훈 씨가 한 50% 된다. 요즘 대세잖냐”라며 그를 치켜세웠다. 공형진은 “사실 정상훈 씨는 한 3주 정도를 (‘품위 있는 그녀’와) 촬영이 겹쳐서 대전과 그곳을 왔다갔다하며 굉장히 힘들게 촬영했다. 고생을 참 많이 했고, 그게 보람이 있는 거잖냐”라며 정상훈의 노고를 칭찬했다.

정상훈은 “제 몸이 피곤한 건 둘째 치고 형들이 이해해주니까 그게 너무 미안한 거다. ‘어, 왔어. 잤어? 안 잤어? 고생했어. 좀 쉬어’ 이렇게 말씀해주시고, 그랬다”라며 임창정, 공형진 등 출연진과 제작진을 향한 고마움을 전했다.

진행자 박경림은 세 사람이 묘하게 닮았다며, 세 사람에게 동시 윙크를 요청했다. 세 명은 화면을 향해 귀여운 애교를 부렸고, 이에 박경림은 “내 마음 속에 저장”이라며 워너원 박지훈의 애교를 패러디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해당 영상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로마의 휴일 | 임창정 | 정상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