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가요광장' 이상훈 "'부코페'보며 무대 오르고 싶은 피끓었다"
2017. 09.01(금) 13:36
이상훈
이상훈
[티브이데일리 공미나 인턴기자] '가요광장'에서 이상훈이 개인기 개발법에 대해 설명했다.

1일 오후 방송된 KBS 쿨FM '이수지의 가요광장'(이하 '가요광장')의 '익명보장 대나무숲' 코너에는 코미디언 이상훈과 서태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오프닝에서 DJ 이수지는 이상훈에게 근황을 물으며 "최근 새로 개발하는 개인기가 있느냐"고 질문했다. 이에 이상훈은 "개인기는 개발하지 않는다"고 밝혀 주변을 의아하게 만들었다.



함께 있던 서태훈은 "이상훈은 개인기 같은 경우 본인이 개발하지 않는다"며 "가만히 있어도 주위에서 '모아이 석상을 닮았다', '돌하르방 닮았다'라며 던져준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훈 역시 서태훈의 말에 동의하며 "사실 (개인기) 개발을 많이 하지만 별로 쓸 게 없다. 주위에서 많이 캐치해 준다"고 덧붙였다. 이어 서태훈은 "이상훈이 자기 것으로 흡수를 잘 한다"며 이상훈을 칭찬했다.

또 지난 8월 개막해 오는 3일까지 이어지는 제5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에 대한 이야기도 오갔다. 페스티벌 공연 여부에 대해 묻자 이상훈은 "공연 제의는 받았지만 마땅한 콘텐츠가 없어서 무대에 오르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상훈은 "지켜보는데 피가 끓었다. 무대에 너무 올라가고 싶었다"며 코미디언으로서 열정을 드러냈다.

[티브이데일리 공미나 인턴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조혜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공미나 인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상훈 | 이수지의 가요광장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