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대화가 필요한 개냥' 딘딘 "슬리피, 반려견 위해 송중기 한복 제작"
2017. 09.12(화) 15:08
딘딘
딘딘
[티브이데일리 노한솔 기자] 가수 딘딘이 '대화가 필요한 개냥'을 통해 반려견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케이블TV tvN 새 예능프로그램 '대화가 필요한 개냥'의 제작발표회가 12일 서울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에서 진행됐다. 자리에는 김수현 PD와 배우 선우용녀 이수경, 모델 이혜정, 가수 딘딘을 비롯 출연진들의 반려동물이 함께했다.

'대화가 필요한 개냥'은 스타와 반려동물의 일상을 살펴보고, 그들이 원하는 로망을 실현해가는 과정을 통해 반려동물과 스타들의 오해와 갈등을 풀어보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반려동물들의 속마음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질 예정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딘딘은 반려견 디디에 대해 새롭게 알게 된 점에 대해 답했다. 딘딘은 "디디를 혼자 두고 나갈 때는 걱정이 많이 됐다. 근데 아니더라. 디디가 중2병에 걸려있는 것 같다. 집에 아무도 없을 때 더 행복해 하더라. 너무 깜짝 놀랐다. 방송 보면 재밌는 포인트가 있을 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딘딘은 "반려견은 주인을 닮는다고 하더라. 말을 너무 안 듣는다"며 "부모님이 나를 어떻게 키우셨나 생각을 해봤다. 나 하고 싶은 대로 하게 해주셨다. 그래더 디디에게도 마음대로 해라 풀어주니 생각보다 괜찮더라. 요즘은 혼내지 않고 풀어놓는다"고 반려견 디디를 설명했다.

또 딘딘은 프로그램에 나왔으면 하는 사람으로 래퍼 슬리피를 꼽았다. 그는 "슬리피 씨가 진짜 반려견을 엄청 사랑하신다. 반려견 돌때 송중기 씨가 입은 한복 집에 가서 한복도 맞춰주고, 주변인들에게 떡도 돌렸다. 근데 슬리피 반려견 퓨리는 그렇게 안 좋아하는 것 같다. 그런 것들을 알아볼 수 있게 방송에 나왔으면 좋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노한솔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신정헌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노한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대화가 필요한 개냥 | 딘딘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