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SF9 다원 "'주간아이돌' 이후 청담동 전전긍긍으로 더 많이 알아, 좋은 추억"
2017. 10.12(목) 17:23
SF9 다원
SF9 다원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그룹 SF9 멤버들이 공백기 동안 했던 개인 활동에 남다른 의미를 부여했다.

SF9(영빈 인성 재윤 다원 로운 주호 태양 휘영 찬희)의 세 번째 미니앨범 '나이츠 오브 더 선'(Knights of the Sun)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12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에 위치한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의 진행은 개그우먼 이국주가 맡았다.

6개월여 만에 컴백한 인성은 "새 앨범을 준비하면서 아시아 팬미팅을 했다. 팬들을 만나고 새 무대를 보여줄 수 있는 좋은 기회였고, 이제는 미국 팬미팅을 계획 중이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했고, 멤버 각각이 개인 활동도 있어서 매력을 보여주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케이블TV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의 '복면 아이돌' 코너에 출연했던 다원은 "한 2월달 정도부터 촬영을 했는데 정형돈, 데프콘 형들이 귀여워해주시고 잘해주셔서 많이 배웠고, 더 배워보고 싶었다. 더 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깊게 갖게 한 감사한 프로그램이었다"라며 "다원보다 '청담동 전전긍긍'으로 더 많이 알아주시더라. 감사했다. 해외에서도 박스를 쓰고 계시는 분들이 계셔서 좋은 추억이 됐다"는 소감을 전했다.

KBS2 드라마 '학교 2017'에 출연했던 로운은 "좋은 작품에 운이 좋게도 캐스팅이 돼 재미있게 촬영한 것 같다. 연기에 처음 도전한 건데 내가 처음 회사에서 연습생을 시작하며 춤, 노래를 접했던 것과 같은 느낌이었다. 꾸준히 노력해서 연기로도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지난 9일 첫 방송을 시작한 MBC 월화드라마 '20세기 소년 소녀'에 남자 주인공 공지원(김지석)의 아역으로 출연한 인성은 "얼마 전 첫 방송을 했다. 본방을 봤는데 예쁘게 찍어주셔서 감사했다"라고 말한 후 "교복은 조금 작더라. 사이즈 때문에 고생을 좀 했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줬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SF9 | 주간아이돌 | 청담동 전전긍긍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