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팬텀싱어2’ 결승전, 최고의 1분은 미라클라스 ‘Notte’ 무대
2017. 10.30(월) 17:09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팬텀싱어2’ 결승 1차전 무대에서 최고의 1분은 미라클라스 팀이 차지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팬텀싱어2’ 12회는 분당 최고 시청률 5.5%까지 치솟았다. 이날 방송분은 평균 시청률 4.6%(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로 시즌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최고의 1분을 기록한 부분은 미라클라스 팀이 결승 1차전 경연곡으로 ‘노떼(Notte)’를 부르는 장면이다. 미라클라스 팀의 박강현 정필립 김주택 한태인은 세계 3대 테너 루치아노 파바로티의 솔로곡인 ‘노떼’를 4인의 하모니로 새롭게 구성했다.

이들의 무대에 관객들은 뜨거운 환호를 보였고, 네 참가자는 눈물을 글썽거렸다. ‘팬텀싱어’ 프로듀서 윤상은 “한 분 한 분 노래할 때마다 제가 설득당한 느낌이었다”고 호평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종 결승에 오른 세 팀(에델라인클랑, 포레스텔라, 미라클라스)의 결승 1차전 무대가 펼쳐졌다. 포레스텔라 팀은 1651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에델라인클랑 팀은 1650점, 미라클라스 팀은 1646점을 받으며 1위와 박빙의 점수차로 2차 생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우승팀은 11월 3일 밤 9시,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진행될 ‘팬텀싱어2’ 최종회에서 생방송으로 결정된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