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신과함께' 김용화 감독 "차태현 섭외 이유, 공익광고 속 이면 봤다"
2017. 11.14(화) 11:27
신과함께
신과함께
[티브이데일리 한예지 기자] '신과함께' 김용화 감독이 차태현 섭외 비화를 밝혔다.

14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에 위치한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신과함께'(감독 김용화·제작 리얼라이즈픽쳐스) 제작발표회에는 김용화 감독을 비롯해 주연배우 하정우 차태현 주지훈 김향기 이정재가 참석해 작품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신과함께'는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김용화 감독은 "원작이 워낙 사랑을 많이 받은 작품이다. 자홍이란 역할에 누가 어울릴까 하다가 대한민국 배우 중에서 남녀노소 불문 호불호 중 불호가 적은 배우를 찾았다"며 "저는 문화체육관광부 공익광고를 보고 있는데 차태현 씨가 나왔다. 훌륭한 배우이기도 하지만 저희가 모르고 있는 마지막 스틸컷 한 장에서 이면을 봤다. 40대 가장으로 무게를 짊어지고 있는 모습을 봤다. 그래서 멋진 자홍으로 관객들의 심금을 울릴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했다.

이에 MC 박경림은 "그 이면을 본 감독님의 능력도 대단하다"고 했다.

김용화 감독은 "저는 이렇게 유명한 배우와 함께 영화를 해본 적 없다"고 했다. 하지만 하정우와 전작 '국가대표'를 함께 했던 김용화 감독이다. 하정우는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한예지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미옥' 스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한예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영화이슈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