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김기덕 감독, 여배우 폭행 혐의 벌금 500만원 약식기소
2017. 12.07(목) 18:18
김기덕
김기덕
[티브이데일리 한예지 기자] 검찰이 배우 폭행 혐의를 받는 김기덕 감독에 대해 벌금 500만원에 약식기소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6부(부장검사 박지영)는 여배우 A씨를 폭행한 혐의로 피소된 김기덕 감독에 대해 벌금 500만원에 약식기소했다고 7일 밝혔다.

다만 강요, 강제추행치상, 명예훼손 혐의에 대해선 증거불충분으로 혐의없음 처분했다. 모욕죄에 대해서도 고소기간이 지나 공소권 없음 및 불기소 결정을 내렸다.



여배우 A씨는 지난 2013년 3월 김기덕 감덕의 영화 '뫼비우스' 촬영 중 감정 이입이 필요하다며 김기덕 감독으로부터 뺨을 맞았고, 애초 대본에 없던 베드신 촬영을 강요받아 출연을 중도 포기했으며 불이익을 받을까 수년간 고소를 하지 않다가 모욕감으로 인한 정신적 상처가 계속되며 법적 대응을 결정했다.

이와 관련해 김기덕 감독 측은 혐의를 부인하며 "4년 전 A가 '뫼비우스' 촬영에 참여하기로 했으나 약 2회 촬영 후 일방적으로 출연을 포기하고 연락을 끊었다. 여러 차례 요청했지만 끝내 현장에 오지 않아 제작비용이 없는 관계로 다른 배우를 1인2역으로 삼아 시나리오를 수정, 촬영을 마쳤다"고 했다.

또한 "4년 전이라 흐릿한 기억이지만, 부부싸움하는 장면을 직접 촬영하던 도중 상대배우의 시선 컷으로 배우를 때렸거나, 아니면 내 따귀를 내가 때리며 '이 정도로 (연기)해주면 좋겠다'는 실연을 보이는 과정에서 생긴 일일 것이다"라며 "어떤 경우든 연출자 입장에서 영화의 사실성을 높이기 위해 집중하다 생긴 상황이고, 다수의 스태프이 보는 가운데서 개인적인 감정은 전혀 없었다"고 했다.

[티브이데일리 한예지 기자 news@tvdaily.co.kr/사진=티브이데일리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한예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영화이슈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