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지진 2차례 발생, 규모 3.5 이후 2.1
2017. 12.25(월) 19:42
포항 지진 기상청 여진
포항 지진 기상청 여진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포항 지진이 또 발생해 위기감이 증폭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25일 오후 경북 포항시 북구에서 지난 11월 15일 강진의 여진이 두 차례 연속 발생했다.

먼저 오후 4시 19분 22초 포항시 북구 북쪽 8㎞ 지역에서 규모 3.5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은 북위 36.11도, 동경 129.36도이며, 지진 발생 깊이는 10㎞다.

해당 지진은 지난달 11월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규모 5.4 강진의 71번째 여진인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13분 뒤인 오후 4시 32분에도 북구 북쪽 7㎞ 지점에서 규모 2.1의 여진이 추가로 발생했다. 발생깊이는 8㎞로 추정된다.

한편 포항에서 규모 2.0 이상의 여진이 발생한 것은 지난 9일 오전 2시 39분의 규모 2.3 여진 이후 16일 만으로, 관계자들은 추이를 분석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뉴시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기상청 | 포항 여진 | 포항 지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