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시선강탈] '언터처블' 정은지, 진구 걱정에 서러운 눈물 "미워 죽겠다"
2018. 01.07(일) 07:05
'언터처블' 진구 정은지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언터처블' 진구가 정은지를 걱정했다.

6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극본 최진원·연출 조남국)에서 장준서(진구)와 서이라(정은지)가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준서는 괴한으로부터 당한 피습 때문에 혼자서 힘들어하는 서이라를 향해 "그날 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건지 얘기해줘"라고 조심스레 물었다.

그러자 서이라는 "정혜 언니가 생각났다. 길거리를 다니는게 얼마나 무서웠을까. 혼자 건널목을 건널 때도 있었을거고 엘레베이터에서 낯선 사람을 만났을 때도 있었을텐데 얼마나 무서웠을까"라며 "그냥 증거품만 뺏겼을 뿐이다. 검사나 돼서 그렇게 허술하게 당했다는게 자존심 상해서 얘기하지 않았을 뿐이다"고 했다.

이어 그는 "아무리 생각해도 억울하다. 왜 내가 그런 일을 겪어야 하죠?"라고 물으며 "아무리 생각해도 이유가 없다. 그냥 옆에 없으면 되는데. 그냥 저만치 멀리서 지켜만 봐도 되는데"라며 눈물을 글썽였다.

서이라의 말 속에 담긴 진심을 아는지 모르는지 장준서는 그저 가만히 바라보기만 했다. 이에 서이라는 "그 아무것도 모르겠다는 눈빛이 제일 싫다. 미워 죽겠다. 정말"이라며 원망스럽다는 듯 고개를 돌렸다.

서이라는 먼저 자리를 떠나려고 했다. 이때 장준서는 서이라를 붙잡으며 "힘들어 보여서 데려다주겠다"고 했다. 그러자 서이라는 "그러니까, 너무 힘드니까 제발 혼자 가게 내버려두라"며 아픈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예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언터처블 | 정은지 | 진구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