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윤여정 “‘윤식당2’서 박서준 혼냈더니 이서진이 말려” [인터뷰 맛보기]
2018. 01.09(화) 16:50
윤여정
윤여정
[티브이데일리 장수정 기자] 배우 윤여정이 ‘윤식당2’에 함께 출연한 배우 정유미와 박서준을 언급했다.

윤여정은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팔판동의 한 카페에서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감독 최성현·제작 JK필름)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케이블TV tvN 예능프로그램 ‘윤식당2’에 출연 중인 윤여정이 함께 시간을 보낸 배우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특히 ‘윤식당2’는 시즌1에 비해 높은 시청률을 보이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윤식당2’의 인기를 언급하자 윤여정은 “그건 박서준 때문 아니냐”고 너스레를 떨었다. 하지만 그는 이번 시즌에 첫 출연하는 박서준을 처음엔 알아보지 못했다고 했다. 이와 관련해 윤여정은 “공중파 프로그램을 안 본 지 오래돼 처음엔 박서준이 누구인지 몰랐는데, 인기가 많은 친구라고 하더라”고 언급했다.

그는 박서준과의 호흡에 대해 “부엌이라는 데는 전쟁터다. 근데 박서준이 처음에 부엌에 와서 야단스럽게 하더라. 그래서 혼을 냈다”고 털어놨다. 박서준뿐 아니라 시즌1에서도 함께한 정유미도 호흡을 맞추는 과정에서 야단을 맞기도 했다고. 이에 윤여정은 “내가 박서준을 혼냈더니 이서진이 와서 ‘야단치지 마라. 정유미는 괜찮아도 박서준은 큰일 난다. 팬들이 많다’고 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윤여정은 예능프로그램 출연을 통해 대중들에게 더욱 친근해진 것 같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그는 “내가 50년 연기를 했는데 대표작이 ‘윤식당’이 됐다. 나영석 PD에게 그런 점에 대해 하소연하기도 했다”고 말하면서도 “예전에 슈퍼에 갈 땐 ‘잘 보고 있다’는 인사를 하는 게 다였는데, 이제는 막 때리기까지 한다. 그런 게 달라졌다. 너무 친근해진 것 같다”며 출연 이후 달라진 점에 대해 설명했다.

그러면서 ‘윤식당2’를 연출한 나영석PD에 대해서는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나영석PD는) 사람이 정말 괜찮더라. 자기 일 열심히 하는 건 기본이고, 그런 걸 생색 안 내고 뒤에서 하는 게 예쁘더라”면서 “그런 젊은 사람들을 보면 기분이 좋다. 나보다 나은 젊은 친구를 보면 대견하고, 자랑스럽고 장하다”고 칭찬하며 신뢰감을 내비쳤다.

이렇듯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친근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 윤여정은 ‘그것만이 내 세상’에서는 서번트 증후군을 가진 아들 진태(박정민)와 17년 만에 재회한 큰 아들 조하(이병헌)를 애틋한 마음으로 보살피는 엄마 인숙 역을 맡아 평범한 엄마의 모습을 보여준다. ‘그것만이 내 세상’은 17일 개봉해 관객들을 만난다.

[티브이데일리 장수정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장수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서준 | 윤여정 | 정유미
싸이월드공감

Warning: imagegif(/WWW/tvdaily/www/upimages/thumnail/mh1406378.gif): failed to open stream: Permission denied in /WWW/tvdaily/www/include/thumnail.php3 on line 35

Warning: imagegif(/WWW/tvdaily/www/upimages/thumnail/mh1406377.gif): failed to open stream: Permission denied in /WWW/tvdaily/www/include/thumnail.php3 on line 35

Warning: imagegif(/WWW/tvdaily/www/upimages/thumnail/s1405108.gif): failed to open stream: Permission denied in /WWW/tvdaily/www/include/thumnail.php3 on line 35
엠마 왓슨, 열애 상대는 30대 CEO ‘식당서 당당히 키스’

Warning: imagegif(/WWW/tvdaily/www/upimages/thumnail/s1406427.gif): failed to open stream: Permission denied in /WWW/tvdaily/www/include/thumnail.php3 on line 35
나영석, 별 것 아닌 소홀함이 불러온 것 [이슈&톡]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