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신한은행, 해지 여론 확산…코인족, 가상화폐 계좌 입금 서비스 중단 발끈
2018. 01.12(금) 12:29
신한은행 해지
신한은행 해지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신한은행이 당국의 가상화폐 규제와 관련해 거래용 실명확인 서비스를 당분간 중단하기로 했다고 알리면서 일부 투자자들이 상품을 해지하겠다고 나섰다.

신한은행은 12일 자금세탁방지를 포함한 내부 통제 시스템을 완비해서 투명하고 안정성 있는 거래를 유지할 수 있을 때까지 실명확인 계좌 도입을 연기하겠다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빗썸 등 3개의 가상화폐 거래소에 공문을 보내 오는 15일 기존 가상계좌로 입금을 금지한다고 공지했다. 완전 폐쇄가 아니라고는 하지만 기존 가상계좌의 입금을 중단한다는 것은 가상화폐 거래소와 가상계좌 계약을 해지하는 것과 다름 없다.

이에 일부 투자자들은 신한은행의 계좌와 카드, 적금 등의 상품을 해지하겠다는 글을 올리고 있다.

정부는 지난 달 28일 특별대책을 통해 가상화폐 거래소에 대한 가상계좌 신규 발급을 중단하고 실명확인 입출금 서비스를 도입하기로 한 바 있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뉴시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