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시선강탈] ‘아는 형님’ 홍석천 “방탄소년단 편, 채널 돌릴 수가 없었다”
2018. 01.13(토) 21:29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아는 형님’ 홍석천이 방탄소년단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절친 사이로 알려진 배우 장서희와 홍석천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장서희는 “1회부터 챙겨봤다”며 ‘아는 형님’ 애청자를 자처했다. 그러면서 그는 자신이 출연한 SBS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 방송 당시에는 시간이 겹쳐 본방사수를 하지 못했다고 했다.

이어 그는 ‘언니는 살아있다’ ‘아내의 유혹’ 등을 집필한 김순옥 작가를 언급했다. 장서희는 “작가님이 ‘아는 형님’ 팬이다. 나 출연한다고 하니 너무 좋아하셨다. 잘하고 오라고 하셨다”며 “영철이가 점찍고 내 캐릭터 흉내 많이 내주지 않았나. 작가님이 영철이한테 고맙대”라고 조금 늦은(?) 메시지를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홍석천은 “난 걸그룹 나올 땐 ‘언니는 살아있다’ 봤다”고 말해 형님들로부터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홍석천은 “보이그룹 나왔을 땐 ‘아는 형님’을 봤다”며 방탄소년단 편을 콕 집어 언급했다. 그는 “(방탄소년단) 지민이가 그렇게 귀여운 짓 하는데 채널을 돌릴 수가 없었다”고 이야기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