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장재인 "박재정·에디킴 나간 '라디오스타', 왜 저만 안 부르나 몰라" [인터뷰 맛보기]
2018. 01.14(일) 09:05
장재인
장재인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가수 장재인이 '라디오스타' 출연하고 싶다고 밝혔다.

장재인은 최근 새 싱글 '버튼(BUTTON)' 발매를 앞두고 가진 공동 인터뷰에서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 대표 프로듀서 윤종신이 MC로 출연 중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를 언급했다.

장재인은 미스틱 동료 가수 박재정, 에디킴 등이 '라디오스타'를 통해 재치있는 입담과 개인기로 화제를 모은 것을 부러워하며 "왜 저만 안 부르시는지 모르겠다. 저를 예능에 내보내시기 부끄러우신가 싶다. 실수는 하지 않을텐데"라고 말했다.

'라디오스타'에 한 번도 출연하지 않은 사실에 의아해하자 장재인은 "진짜다. 아직 한 번도 못 나갔다. 서운하다. 저는 부르지도 않는다"고 아쉬움을 내비쳤다.

이어 장재인은 "제가 폭로를 하게 되면 수위가 너무 높아질 수 있기 때문에 위험할 수도 있긴 하겠다. 토크는 따로 하지 않아도 된다. 마지막이라도 무대에서 노래만 부르게 해줬으면 좋겠다"며 장난기 가득한 웃음을 짓기도 했다.

특별히 장재인은 박재정이 윤종신의 '최애' 가수라고 밝히며 "박재정을 보면서 많은 것을 배우고 있다. 과거 인터뷰를 읽으면서 깜짝 놀랐다. 윤종신 선생님에 대한 애정과 존경이 대단했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무엇보다 앨범 타이틀곡은 무조건 윤종신 선생님 곡을 써야한다는 것을 깨달았다. 그동안 제가 그걸 놓쳤다. 다 제 불찰이었다"며 "박재정의 복종하는 모습을 보면서 '저렇게 하니까 미스틱의 얼굴이자 윤종신 선생님의 '최애'가 될 수 있구나'라고 생각했다. 박재정이 미스틱의 1등이라면 저는 2등이 되겠다"는 각오를 내비쳤다.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예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재정 | 에디킴 | 장재인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