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음주운전' 준케이, "어리석은 판단, 뉘우치고 반성할 것" 심경 고백 [전문]
2018. 02.14(수) 01:01
2PM 준케이 음주운전
2PM 준케이 음주운전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그룹 2PM(투피엠) 멤버 준케이(김민준)가 팬들에게 사과했다.

13일 준케이는 JYP엔터테인먼트 공식 팬사이트에 글을 올려 심경을 밝혔다.

준케이는 "내 자신의 순간적인 판단이 어리석었다. 음주운전이 얼마나 큰 잘못인지 알면서도, 이런 실수를 저지른 제 자신을 돌아보고, 깊이 뉘우치고 반성하겠다"며 "나를 믿고 큰 사랑을 주신 팬 여러분들께, 그리고 우리 멤버들에게, 실망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준케이는 지난 10일 오전 7시께 서울 강남구 신사동 신사역 사거리에서 음주 단속에 적발됐다.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0.074%로 이는 면허정지 수준이다. 경찰은 준케이를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조만간 소환해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이하 준케이 입장 전문

민준입니다.

먼저 여러분들께 이런 일로 글을 쓰게 되어서 너무 죄송합니다.

제 자신의 순간적인 판단이 어리석었습니다. 음주운전이 얼마나 큰 잘못인지 알면서도, 이런 실수를 저지른 제 자신을 돌아보고, 깊이 뉘우치고 반성하겠습니다.

저를 믿고 큰 사랑을 주신 팬 여러분들께, 그리고 우리 멤버들에게, 실망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안성후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2PM | 준케이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