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박승희·김현영,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 1000m 메달권 실패 (평창 2018)
2018. 02.14(수) 20:16
박승희 김현영 평창올림픽 2018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 1000m
박승희 김현영 평창올림픽 2018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 1000m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 1000m 결승전에 오른 박승희, 김현영이 고군분투했으나 메달 획득에는 아쉽게 실패했다.

14일 저녁 방송된 KBS2 ‘여기는 평창’에서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 1000m 경기가 중계됐다.

이날 경기에서 김현영은 7조 인코스에 배정돼 노르웨이 이다 니오툰과 대결을 펼쳤다. 600m 구간을 45초84로 통과한 뒤 1000m 기록 총 1분16초36으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반면 이다 니오툰은 1분15초43으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현재 저녁 8시 기준 김현영은 12위의 기록이다. 김현영은 줄곧 스피드스케이팅을 해온 선수로 2014 소치 동계올림픽에 이어 이번 올림픽에서 두 번째로 태극마크를 달았다.

이어 박승희는 독일의 가브리엘 히르슈비클러와 레이스에 나섰다. 박승희는 아웃코스에서 출발해 빠른 속도를 냈지만, 600에 이르러 다소 힘이 떨어진 모습이었다. 그는 1분16초11을 기록했다.

현재 기준 박승희는 10위를 기록하고 있다. 박승희는 지난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과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쇼트트랙 국가대표로서 금메달과 동메달을 목에 걸었던 기대주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현영 | 박승희 | 스피드스케이팅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