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안승환 '스위치' 합류, 천재 해커 役 변신
2018. 02.19(월) 10:11
안승환
안승환
[티브이데일리 연휘선 기자] 신인 배우 안승환이 '스위치-세상을 바꿔라'에 합류했다.

안승환의 소속사 태양이엔티는 19일 보도자료를 통해 "안승환이 SBS 새 수목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극본 백운철·연출 남태진, 이하 '스위치') 출연을 확정 짓고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안승환은 '스위치'에서 장근석이 연기하는 남자 주인공의 사기단 멤버이자 천재 해커 전인태 역을 맡았다. 그는 전인태 역을 맡기 위해 2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캐스팅됐다고 알려졌다.

각종 광고를 통해 데뷔한 안승환은 최근 종영한 케이블TV tvN 드라마 '모두의 연애'와 '크리미널 마인드'를 통해 본격적으로 연기에 뛰어들었다. 특히 그는 '모두의 연애'에서 사랑스러운 연애 신생아로서 현실적인 연기를 선보였다. 이처럼 웹드라마부터 시작해 케이블TV를 거쳐 지상파에 진출한 안승환이 천재 해커라는 역할과 만나 어떤 시너지 효과를 부를지, 그가 보여줄 '비주얼 해커'에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스위치'는 합법과 불법의 경계에서 정의를 향해 풍자 메시지를 던지는 드라마다. 안승환에 앞서 배우 장근석 한예리 박호산 정웅인 송원석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현재 방송 중인 '리턴' 후속으로 3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연휘선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태양이엔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연휘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리턴 | 스위치 | 안승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