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정봉주 민국파 관계, 열렬 추종자 사이 틀어져" 박훈 변호사 등장까지(시사쇼)
2018. 03.13(화) 19:24
정봉주 민국파
정봉주 민국파
[티브이데일리 한예지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성추행 의혹을 제기한 언론을 고소했다.

13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시사프로그램 '시사쇼 이것이 정치다'에선 성추행 의혹을 보도한 언론에 고소장을 제출한 정봉주 전 의원의 소식을 다뤘다.

이날 정봉주는 앞서 예고한대로 지난 13일 성추행 의혹을 최초 보도한 매체 기자를 허위사실 유포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정봉주 변호를 맡은 김필성 변호사는 "정봉주 전 의원의 낙선을 목적으로, 허위사실 보도한 몇몇 언론사의 기자들을 대상으로 고소하게 됐다"며 "충분히 팩트체크를 하지 않은 언론의 잘못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 패널은 "기억은 왜곡되고 조작되겠지만 진실은 하나기에 곧 진실이 밝혀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날 방송에선 정봉주 팬카페 운영자인 닉네임 민국파의 발언에 대해서도 다뤘다. 민국파는 정봉주와 문제의 호텔에 당일 갔다고 주장했고, 정봉주는 거짓말이라며 반박했다.

한 패널은 민국파에 대해 "미권스라고 정봉주 전 의원을 지지하는 카페의 지기다. 팬클럽의 으뜸을 맡은 분이고 열렬한 추종자로 알려져 있다. 사이가 틀어진 건 사식을 넣어주는 모임을 할 때 돈 문제가 얽혀 있던 것 같다"고 했다.

또한 "미권스의 멤버였던 건 맞지만, 누가 무엇을 원하고 무엇 때문에 이걸 했는지가 문제가 되지 않겠나"라고 했다.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여성 A를 무료 변론하겠다고 나선 박훈 변호사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한 패널은 "김광석 아내 서해순 변호를 맡은 분이다. 페이스북에 정봉주 전 의원에 대해 비판적으로 이야기했다. 오히려 피해자를 주장하는 이의 주장이 팩트라고 확신한다고 했다"며 "정봉주 전 의원에 대해선 진실성을 의심하는 입장인 것 같다"고 했다.

이에 한 패널은 "지금 정봉주 지지자들이 박훈 변호사를 굉장히 집중하고 있다. '부러진 화살' 실제 모델이고 평생 노동자들을 위해 청춘을 바친 사람으로 인식되고 있다"며 "그런데 굉장히 강도 높은 발언을 했다. 정봉주가 대국민 사기극을 시도하고 있다, 정봉주는 나를 허위사실적시명예훼손으로 고소하고 싶다면 해보라고 전면전을 시작했다. 그렇기에 화제의 중심 인물로 떠오르고 있다"고 했다.

[티브이데일리 한예지 기자 news@tvdaily.co.kr/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한예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실시간이슈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