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추리의 여왕 시즌2' 권상우X최강희, 새로운 살인 사건 시작 '추리 본능 시동 '
2018. 03.14(수) 10:26
추리의 여왕 시즌2
추리의 여왕 시즌2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추리의 여왕 시즌2' 권상우와 최강희 앞에 살인 사건이 발생한다.

14일 방송될 KBS2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극본 이성민·연출 최윤석) 5회에서는 유설옥(최강희)이 경찰 시험을 위해 수험생들의 메카 노량동으로 입성한 가운데 살인사건이 벌어지며 추리 콤비의 소환을 예고하고 있다.

앞서 연쇄 방화 모방범을 잡아내고 그 죄를 진심으로 뉘우치게 한 것은 물론 피해자의 가족을 물심양면으로 도우며 따뜻한 마음 씀씀이를 보여줬던 추리 콤비 하완승(권상우), 유설옥이 이번에는 노량동 살인사건과 마주한다.

특히 유설옥은 기필코 경찰시험에 합격하겠다는 독한 각오로 노량동까지 제 발로 찾아 들어간 상황. 하루가 멀다 하고 그녀의 주변에서 터지는 사건들로 인해 도무지 시험에 집중할 수 없었던 유설옥이 최후의 수단으로 노량동에서 수험생의 기를 제대로 받아보려는 찰나 살인사건이 일어나게 된다고.

이에 시험에 합격하겠다는 일념 하나로 공부에만 매진하는 수험생 천지인 노량동에서 대체 누가 살인을 저질렀는지 미스터리함이 커지고 있다. 또한 사건만 생기면 머리보다 몸이 먼저 움직이는 명불허전 '추리퀸' 유설옥은 수험생 신분에서 이 살인사건에 어떤 반응을 보일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뿐만 아니라 설옥의 수사 단짝(?), 하완승의 활약도 기대감을 더하는 부분. 유설옥과 쿵하면 짝하고 차진 호흡을 보여줬던 만큼 노량동 살인사건에서도 그들의 완벽한 파트너쉽을 고대케 하고 있다.

과연 노량동 일대를 술렁이게 한 살인사건의 전말은 무엇이며 추리 콤비는 두려움에 떨고 있는 수험생들에게 안정을 되찾아줄 수 있을까?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뜨거운 추리본능이 시동을 걸기 시작, 본 방송을 향한 열띤 관심을 보이고 있다.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에이스토리]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추리의 여왕 시즌2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