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희 ‘마더’→‘슈츠’ 행보, 당찬 법률전문가 변신 완료
2018. 03.21(수) 17:28
고성희 마더 슈츠 캐스팅 합류 박형식
고성희 마더 슈츠 캐스팅 합류 박형식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마더’로 섬세한 연기 스펙트럼을 증명한 배우 고성희가 ‘슈츠’의 법률 전문가 역으로 합류한다.

고성희는 KBS2 새 수목드라마 ‘슈츠’(극본 김정민·연출 김진우)에서 깔끔한 외모는 물론 완벽한 일처리를 자랑하는 ‘패러리걸(Paralegal)’ 김지나 역으로 캐스팅됐다. 패러리걸은 변호사 업무의 효율적인 진행을 돕는 법률 전문가다.

‘슈츠’는 NBC유니버셜의 '슈츠'를 리메이크한 드라마로, 대한민국 최고 로펌의 전설적인 변호사(장동건)와 천재적인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 고연우(박형식)의 브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극 중 천재적인 기억력으로 최고 로펌에 뛰어든 가짜 변호사 고연우(박형식)와 김지나(고성희)는 사사건건 부딪히면서 티격태격 호흡을 선보인다. 그런 와중에도 연우의 성장을 돕는 진심 어린 지나의 능력과 인간성이 돋보일 전망이다.

고성희는 최근 종영한 케이블TV tvN 드라마 ‘마더’에서 친딸을 방치하는 엄마 자영 역으로 신경증을 섬세하게 표현해내며, 중년 배우 못지않은 폭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과시한 바 있다.

이번 ‘슈츠’에서 고성희는 당찬 프로페셔널 직업 여성인 패러리걸로 분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또 한 번 사로잡을 전망이다.

고성희는 ‘마더’ 외에도 '야경꾼 일지', ‘미스코리아’ '아름다운 나의 신부', '당신이 잠든 사이에'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탄탄한 연기 경력을 쌓아온 배우다.

고성희가 패러리걸로 합류한 ‘슈츠’는 오는 4월 25일 밤 10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신정헌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고성희 | 박형식 | 슈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