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 측 "26일 훈련소 입소, 유전적 질병으로 사회복무요원 판정" [공식입장]
2018. 04.12(목) 17:05
김범
김범
[티브이데일리 장수정 기자] 배우 김범이 훈련소에 입소한다.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12일 "김범은 26일 국가의 부름을 받고 대한민국 청년으로서 거쳐야 하는 군복무 의무를 이행할 예정이다"며 "김범은 건강상의 이유로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았다. 이에 기초 군사 훈련을 충실히 받은 후, 약 2년 간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김범이 사회복무 요원 판정을 이유에 대해 "유전적 질병으로 인해 20대 초반부터 꾸준한 치료를 병행하고 있었다. 약물 치료 및 운동을 통해 건강관리에만 전념하면서 이를 극복하려 노력했으나,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소속사는 "본인의 의견을 존중해 김범의 구체적인 입소 장소 및 일정 등에 대해서는 비공개로 진행함을 양해해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범은 최근 배우 오연서와 "호감을 가지고 알아가는 단계"라며 열애를 공식적으로 인정한 바 있다.

더불어 김범은 최근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과 드라마 '미세스캅2'에 출연하며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쳐왔다.

다음은 김범 측 입장문 전문

안녕하세요. 킹콩 by 스타쉽입니다.

배우 김범은 오는 4월 26일 국가의 부름을 받고 대한민국 청년으로서 거쳐야 하는 군복무 의무를 이행할 예정입니다. 김범은 건강상의 이유로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기초 군사 훈련을 충실히 받은 후, 약 2년 간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를 시작할 예정입니다. 본인의 의견을 존중하여 김범의 구체적인 입소 장소 및 일정 등에 대해서는 비공개로 진행함을 양해해주시기 바랍니다.

김범은 유전적 질병으로 인해 20대 초반부터 꾸준한 치료를 병행하고 있었습니다. 약물 치료 및 운동을 통해 건강관리에만 전념하면서 이를 극복하려 노력하였으나,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았습니다.

김범은 대체복무에 최대한 성실히 임하며, 보다 성숙한 모습으로 인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앞으로도 따뜻한 관심과 응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티브이데일리 장수정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장수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