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할리우드가 주목"…'데드풀2' 데이빗 레이치 감독은 누구?
2018. 04.17(화) 09:23
데이빗 레이치
데이빗 레이치
[티브이데일리 공미나 기자] '데드풀2'가 할리우드가 주목하는 '액션 천재' 데이빗 레이치 감독의 연출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데드풀2'(감독 데이빗 레이치) 측은 17일 데이빗 레이치 감독의 소개와 연출 소감을 공개했다.

'데드풀2'는 액션은 기본, 거침없는 입담과 유머로 중무장한 히어로 데드풀(라이언 레놀즈)이 미래에서 온 위기의 히어로 케이블을 만나 원치 않는 팀을 결성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데이빗 레이치 감독은 매 작품마다 독창적인 액션 시퀀스를 선보이며 할리우드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는 액션 감독으로 꼽힌 인물이다. 2015년 키아누 리브스 주연 영화 '존 윅', 2017년 샤를리즈 테론 주연의 스파이 액션 영화 '아토믹 블론드'의 연출을 맡으며 독보적인 액션씬을 연출해내 호평을 받았다.

그가 액션 영화에 탁월한 연출을 선보일 수 있었던 이유는 영화 '매트릭스' 시리즈와 '미스터 앤 미세스 스미스' '300' '본' 시리즈 등 20년이 넘는 세월 동안 약 80여 편의 작품 속에서 스턴트맨으로 활동하며 남다른 액션 내공을 다졌다는 점 덕분이다. 여기에 '인 타임'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등 액션 장르 영화의 조감독부터 프로듀서까지 다방면으로 활약하며 탄탄한 연출 능력을 키워내 매 작품 속 진보된 액션 장면을 창출해낼 수 있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데이빗 레이치 감독은 "'데드풀'에는 풍자, 코미디, 화려한 액션, 제 4의 벽을 무너뜨린다는 설정까지 혁신적인 세계관을 지녔다.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이 있다"며 '데드풀'에 빠질 수밖에 없었던 작품 특유의 매력에 대해 설명했다. 더불어 "나만의 창의성을 발휘하면서도 오리지널에 충실할 수 있는, 영화 고유의 감성과 소울을 그대로 살렸다"며 '데드풀 2'의 연출을 맡은 소감을 밝혔다.

함께 작업한 제작진들 역시 "데이빗 레이치 감독의 특별한 재능이 더해져 지금까지 한 번도 시도된 적 없었던 유니크한 시퀀스들이 나온다. 데드풀의 위트와 자유로운 사고방식과 잘 어울린다"고 덧붙여 데이빗 레이치 감독이 선보일 새로운 액션 시퀀스가 어떻게 보일지 예비 관객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5월 16일 전 세계 최초 개봉.

[티브이데일리 공미나 기자 news@tvdaily.co.kr/ 사진=IMDB, 영화 '데드풀2' 포스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공미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데드풀2 | 데이빗 레이치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